알콜성치매 초기증상 총정리

술이 없으면 사회생활을 못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사회생활을 하다 보면 이런저런 이유로 술을 마시는 일이 많습니다. 몸에 좋지 않다는 걸 알면서도 술을 마시면 스트레스가 풀리기도 하고, 친목을 다지기에도 좋은 데다가 부득이하게 참석해야만 하는 술자리가 있을 수밖에 없어서 술을 먹지 않기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잘못된 음주 습관으로 자기도 모르게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보이는 분들이 많습니다. 사실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별것 아닌 것으로 여기고 잘못된 음주습관을 지속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저 주사가 있다는 식으로 넘겨버리는 경우가 흔합니다. 하지만 단순한 해프닝으로 여겼던 일들이 알고 보면 우리 몸이 보내는 위험 신호였다는 사실을 알아두셔야 하겠습니다. 과음을 하고 난 다음 날 블랙아웃, 즉 필름이 끊긴 경험이 있는 분들이 꽤 있으실 텐데요.

 

이는 단순히 넘길 문제가 아니라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으로 여기셔야 합니다. 기억을 잃었다는 것은 술 때문에 뇌가 손상을 입어 제 기능을 하지 못했다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입니다.

 

더 심각한 상태가 되지 전에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늘 촉각을 곤두세우고 점검하셔야 하겠습니다. 필름이 끊겼다는 것은 술이 해마를 손상시켜 일어나는 현상입니다. 이 때문에 단기기억이 장기기억으로 저장되지 못해서 자고 일어나면 잠깐 동안의 기억을 하지 못하는 것입니다.

 

아무리 술을 많이 마셔도 절대 필름이 끊기지 않는다고 해서 방심할 수는 없습니다.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또 다른 것으로는 음주 시 전두엽 기능이 저하되어 감정 조절이 어려워지는 것이 있습니다.

 

이럴 때에는 평소와 다르게 폭력적인 성향을 띠기도 하고, 판단력이 흐려져 평소라면 절대 하지 않을 행동들을 하게 됩니다. 지금까지는 그저 주사로 치부하고 넘겼던 것들이 알고 보면 뇌 기능 이상을 알리는 위험 신호라는 뜻입니다.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한 번 나타나기 시작하면 그 뒤로는 점점 더 적은 양의 술로도 해당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이 현상이 반복되면 점점 더 증상이 심각해지고 급기야는 술을 마시지 않았는데도 불구하고 해마나 전두엽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해서 기억을 잘 하지 못하거나 이상행동을 보이게 되는 것입니다.

 

여러 가지 치매 종류 중 치매환자의 10%를 차지한다는 알콜성치매 초기증상 미리미리 체크해보고 올바른음주습관을 갖도록 노력하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다른 치매와는 다르게 젊은 나이에도 발병할 수 있기 때문에 나이가 적다고 방심하지 마시고 늘 적당한 음주를 하도록 하셔야 합니다.

 

긍정적으로 본다면 스스로의 노력으로 호전될 수 있는 증상이니만큼 해당되시는 분들은 지금부터라도 
습관을 고치도록 노력하시고, 아직 해당되지 않는 분들도 더욱 주의하시면 되겠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