삭센다 부작용 총정리

삭센다 부작용 총정리

 

꼭 미용 목 뿐만이 아니라 건강을 위해서라도 체중관리는 중요합니다. 당장 건강이 위험하거나 정도가 심한 경우 단순히 식이조절과 운동만 하지 않고 여러 제품을 통해 도움을 받는 분들도 많은데요.

 

그 중에서도 주사로 시술받는 삭센다 부작용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삭센다 부작용 알아보기 전에 간단히 어떤 작용을 하는지 설명해드리겠습니다.

 

삭센다 효과

 

이 주사는 식욕을 감소시키고 대사를 촉진시키는 보조제 역할을 합니다. 즉, 식사를 할 때 덜 먹을 수 있게 도와주고 똑같이 움직이고 활동하더라도 칼로리가 더 많이 소모되도록 하는 것입니다.

 

삭센다 사용법

 

보통 하루 한 번, 0.6mg로 시작해서 투여량을 점차 높여갑니다. 이 과정에서 효과가 없거나 삭센다 부작용 생기는 경우 상태를 봐서 중단을 고려하는 게 좋습니다.

물론 개인마다 투여 과정에서 나타나는 증상이 다르므로 자신의 상태를 잘 파악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삭센다 부작용

 

대표적인 삭센다 부작용 살펴보면 속이 메슥거리거나 구토를 하는 증상이 있습니다. 변비나 설사를 하기도 하며, 속에 가스가 차고 트림을 하기도 합니다.

 

그 외에도 복부팽만, 상복부통, 소화불량, 위염, 위식도역류질환 등이 나타납니다. 어떤 사람들은 이런 증상이 조금 나타났다가 이어서 효과를 보이기도 합니다.

그 외에도 불면증, 현기증, 피로함 또는 무력감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당뇨가 있는 분들은 저혈당이 올 수도 있기 때문에 다른 분들보다 특히 삭센다 부작용 주의하셔야 하겠습니다.

드물지만 신장장애, 췌장염, 담낭염 등이 발생한 사례도 있다고 하는데요. 따라서 시술 중에는 자신의 몸 상태를 특히 신경 써서 관찰해야 합니다.

 

삭센다 부작용 걱정된다면 전문가와 상담하는 게 가장 바람직합니다. 시술 전은 물론이고 시술 중에도 이상 증상이 나타나거나 지나치게 효과가 없다면 바로 상담하여 적절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혼자 판단하여 진행 여부를 결정할 경우 더욱 심각한 질병을 초래하여 더 오랜 시간과 돈, 노력을 들여야 할 수도 있습니다.

 

이 시술은 BMI가 30kg/m2 이상의 비만 환자에게 행해지는데요. 삭센다 부작용 조금이라도 더 예방하기 위해서는 주의사항을 꼭 유념해야 합니다.

 

특히 75세 이상일 경우에는 더욱 신중하게 진행을 결정하도록 합니다. 신장장애, 간 기능장애가 심각하거나 갑상선 질환이 있는 경우, 다른 체중 관리용 제품을 투여 중인 경우에는 꼭 시술 전 체크를 하도록 합니다.

내분비 장애 혹은 체중이 증가하는 의약품을 투여하여 생긴 비만일 때에는 해당 원인을 제거하는 것이 먼저이므로 무턱대고 진행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그 외에도 다른 약을 복용하고 있거나 특정 질환이 있는 경우 반드시 해당 사실을 알리고 상의 후 시술을 받아야 합니다. 삭센다 부작용 유념하여 현명하게 이용하도록 해야겠습니다.

 

이상 삭센다 부작용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